[연합뉴스] 박세일, "한나라, 보수 가치 파괴"  
작성자 : 운영자   작성일 : 2012-01-31   조회수 : 2373
"국민, 신한나라 아닌 신정치 원해..北체제 변화 의지도 없어"



강연하는 박세일 이사장


강연하는 박세일 이사장
                               (서울=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박세일 한반도선진화 재단 이사장이 31일 오전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선국가전략포럼 조찬강연에서 '한반도 미래와 국가전략'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이준서 기자 = 중도신당인 `국민생각'(가칭) 창당을 주도하는 박세일 한반도선진화재단 이사장은 31일 한나라당의 새 대북정책에 대해 "통일정책이 아닌 분단관리 정책일 뿐"이라고 비판했다.

박 이사장은 이날 오전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반도선진화재단 주최 `한반도 미래와 국가전략' 세미나 조찬강연을 통해 "한나라당 새 정강ㆍ정책의 대북 정책에는 북한 체제를 변화시킬 의지도, 그런 꿈도 없어 보인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이는 대북정책의 유연화가 아니라 무원칙일 뿐"이라며 "(한나라당이) 북한의 개혁과 개방을 직접 얘기하지 못했는데, 개혁을 얘기해서 북한 지도부를 서운하게 만들더라도 그들을 서운하게 만들지 않는 한 통일은 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한나라당이 모토로 제시한 `국민행복 국가'에 대해 "한나라당이 선진화를 빼고 국민행복을 넣는다고 했는데 두 개념은 크게 다르다"며 "선진화에는 역사적 소명의식이 있는데 국민행복은 그냥 국민을 즐겁게 해주는 용어로 방향성이 없는 개념"이라고 말했다.

 또 "이런 게 나오는 것은 철학의 빈곤, 가치의 빈곤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한나라당의 쇄신 논의에 대해 "사람을 바꾸고 이념을 바꾼다고 해서 정치가 쇄신되지 않는다"며 "지금 국민이 요구하는 것은 신(新)한나라당이 아니라 신정치"라고 지적했다.


강연하는 박세일 이사장

                                                                      강연하는 박세일 이사장
                             (서울=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박세일 한반도선진화 재단 이사장이 31일 오전 서울 태평로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한선국가전략포럼 조찬강연에서 '한반도 미래와 국가전략'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하고 있다. 

 이어 "스스로 보수의 가치를 부끄럽게 여기고 진보를 흉내 내는데 박근혜 비대위원장을 위시해서 현재와 과거의 당 지도부가 국민 앞에 석고대죄부터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박 이사장은 국가전략으로 통일과 선진화를 내세우면서 "5~10년 안에 통일과 선진화를 모두 이뤄야 한다"고 주장했다.

 대북정책과 관련해선 "중국이 북한의 개혁개방을 주도하면 한반도 분단이 고착화하고 북한은 제2의 티베트가 되는 만큼 우리나라가 북한에 `친한 통일세력'을 만들어 주도해야 한다"고 말했고, 선진화의 방향에 대해선 "이제는 성장과 복지의 균형을 잡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강연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국민생각' 창당으로 인한 보수진영 분열 우려에 대해 "우리가 보수를 분열시키는 게 아니라 오히려 한나라당이 보수 가치를 파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창당 일정에 대해서는 "내달 13일 전당대회를 열어 중앙당을 창당할 것"이라며 "총선에서는 정치 신인과 프로 정치인을 50대 50 비율로 공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사입력 2012-01-31 10:01 | 최종수정 2012-01-31 10:08

기사원문보기
우)100-272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 197, 407호 (필동 2가 충무빌딩)   TEL : 02-2275-8391~2  FAX : 02-2266-2795
사업자등록번호 : 201-82-05486  copyright ⓒ 2008 HANSUN. All Rights Reserved.